본문 바로가기

코로나-19(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전국 확산에 따른 내원객 협조사항. 최근 2주 이내에 해외나 국내집단발생 지역을 방문하신 분과 발열 또는 호흡기증상이 있는 경우, 의료기관을 방문하지 마시고 질병관리본부 콜센터(T1339)나 보건소로 연락하여 안내를 받으시기 바랍니다.
전체메뉴닫기

바로가기 서비스

  • 자연속의 첨단치료 환자중심 세계중심 암 전문병원
  • 자연속의 첨단치료 환자중심 세계중심 암 전문병원
  • 자연속의 첨단치료 환자중심 세계중심 암 전문병원
  • 자연속의 첨단치료 환자중심 세계중심 암 전문병원
  • 진료일정
  • 예약조회
  • 진료예약
  • 진료과 / 의료진 찾기

CNUH 사랑 나눔, 행복 더하기

더보기

인물포커스

화순전남대병원 민정준 교수 등 연구팀, ‘악성 흑색종′ 탐지 초고감도 PET 영상센서 개발
화순전남대병원 민정준 교수 등 연구팀 ‘악성 흑색종′ 탐지 초고감도 PET 영상센서 개발 조기진단·생존율 향상 기대 ‘미 국립과학원 회보′ 게재   <민정준 핵의학과 교수> <핵의학과 김동연 박사>   화순전남대병원 핵의학과 민정준 교수·김동연 박사 연구팀이 최근 ‘악성 흑색종′의 전이병소를 정밀하게 탐지하는 초고감도 PET 분자영상 프로브(센서) 개발에 성공, 조기진단과 치료의 새 지평을 열었다.   연구팀은 피부암의 일종인 악성 흑색종에서 분비되는 멜라닌 분자에 강하게 흡착하는 벤자마이드(benzamide) 유도체를 이용해 새로운 분자영상 정밀진단기술을 개발했다.   악성 흑색종은 초기에 진단될 경우 수술을 통해 제거하면 되지만, 일단 전이되면 1년내 사망률이 75%에 이를 만큼 치사율이 높다. 환자의 생존율을 높이는 가장 효율적인 방법은 조기진단이다.   이에 연구팀은 화학적 방법을 통해 원발병소는 물론 1㎜ 미만의 작은 암 전이병소까지 조기진단할 수 있는 영상 프로브를 제작했다. 프로브(probe)란 생체내 특정물질을 감지할 수 있는 도구를 말한다.   [18F]DMPY2라고 명명된 이 물질은 지금까지 개발된 흑색종 표적약물 중 가장 높은 종양 표적능력을 보이고 있다.  현재 미국에서 임상시험중인 PET영상 프로브보다 진단성적과 생물학적 특성이 훨씬 우수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향후 [18F]DMPY2의 구조적 특성에다 치료용 방사성 핵종을 결합시킬 경우, 악성 흑색종의 표적치료를 위한 새로운 방사성 의약품 개발로도 연결될 가능성이 높다. 연구팀은 DMPY2 구조를 기반으로 진단과 치료를 겸할 수 있는 테라노스틱스(theranostics) 제제를 개발중이다.   이 연구는 세계적 과학저널인 ‘미국 국립과학원 회보′(약칭 PNAS. 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of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5월 21일자에 게재됐으며, 연구진은 이 기술에 대한 국내특허 등록에 이어 해외특허를 출원했다. 임상시험을 위한 기술이전도 병행됐다.   이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미래유망 융합기술 파이오니어사업과 보건복지부의 보건의료기술연구개발사업의 지원으로 이뤄졌다.  

더보기

칭찬합시다

ct 주사실 민문희 간호사님 감사합니다
5월 22일 아버지의 진료를 위해 방문하게된 화순전대병원 이었습니다 아들인 저는 발목 인대파열로 인해 타 병원에 입원중이라 동행하지 못하였고 아버지,어머니와 함께 방문하셨다고 합니다 22일 아무래도 편치않은 마음으로 방문하신 병원 종양내과에서 ct 촬영을 하시고 마주하신 민문희 간호사님 덕분에  부모님 두분이 입이 닳도록 칭찬하십니다. 부모님께 검사 잘받고 오셨냐는 물음에 민문희 간호사님의 친절한 응대와 정적인 대화로 너무나 편안하고 만족스러운  방문이었다고 칭찬하시며 감사를 표현할 방법을 찾으시기에 얼굴도 모르는 간호사님께 부족하지만 이렇게나마 감사인사 드리는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연세도 있으시고 작년,올해 여러 병원을 다니시며 검사등을 받으셨습니다... 당뇨도 있으시고 췌장쪽에 의심증상도 있으시고...저뿐 아니라 아버지 당신역시도 표현하지 않으시지만 병원가시는게 매번 달가운 일은 아니겠지요.... 그런 부모님께서 이번 방문후 하시는 말씀이 "살면서 이런 간호사 선생님은 처음 봤다... 천사 같더라..." "왜요? 이뻐요? ㅎㅎㅎ" "응~~ 이쁘기도 이쁜데 어찌 사람을 그렇게 편안하게 할수있는지 모르겠다" "아... 나이가 좀 있나보네요?" "아니 나이도 젊은 간호사샘인데 하나부터 열까지 너무나 친절하고 어쩌고 저쩌고 뭐가 어떻게 됐었는데 이렇게 해주고 저렇게 해주고 이렇게 저렇게 말도 이쁘게하고 이렇게 저렇게 !$$!%!#~~@" 저.... 귀에서 피날정도로 칭찬하시는데.....  어떠한 방법을 찾아서라도 감사인사를 드리고 싶다며 카톡까지 보내셨습니다 ㅎㅎ 사람마다.. 환자마다.. 친절하다 불친절하다 의 감정은 너무나 주관적이겠지요  하지만 아들로써...  두분이 행복한 표정으로 웃으며 간호사 선생님 자랑 하는 모습에 정말 감사하다는 말씀 .... 부모님을 대신해서 인사드립니다 병원이 병원인지라.... 자주 뵙지 않길 바라는 마음이지만.... 다른 많은 환자분들에게도 잠시나마 마음 편안한 시간 선물해주신다면 환자분들에게 오래오래 잊지못할 기억으로 남을거라 생각합니다 민문희 간호사님  부모님을 대신해 다시한번 칭찬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조성래 환자분 아들 올림...

더보기